광고
광고
청와대창사법개혁입법개혁정의언덕정신스마일운동검찰사례경찰사례판결을 판결한다적폐청산
검색
전체기사
법률정보
승소한 사례
구조운동으로
성공한 사례
성공한 사람들
참여마당
자유게시판
기사쓰기
기사제보
자료실
사법연대의 窓
공지사항
성명서 및 논평
사법연대는 지금
언론에 비친 사법연대
영상과 자연
오늘의 양식
다윗의 일기
대학생법정모니터링센터
비리공직자등기소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청와대창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빛이 밝아온다" 22세 흑인여성의 축시, 상처난 미국을 다독였다
"빛이 밝아온다" 22세 흑인여성의 축시, 상처난 미국을 다독였다
사법연대 기사입력  2021/01/22 [07:47]

"빛이 밝아온다" 22세 흑인여성의 축시, 상처난 미국을 다독였다

임보미 기자 입력 2021. 01. 22. 03:04 수정 2021. 01. 22. 05:29

20일 열린 조 바이든 대통령 취임식에서 가장 빛나는 순간을 선사한 이는 22세 흑인 여성 시인 어맨다 고먼이었다.

바이든 대통령 취임식 행사에서 고먼이 스포트라이트를 받자 NBC방송은 "고먼이 쇼를 훔쳤다"고 전하기도 했다.

2017년 미국 의회도서관에서 열린 낭독회 동영상을 본 대통령 부인 질 바이든 여사가 남편의 취임식 무대에 고먼을 초청할 것을 추천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SNS로 공유하기 펼쳐짐    

[바이든 시대]바이든 취임식 '깜짝 스타'

분열 치유의 축시 낭송… 공화당원 가수 ‘화합의 축가’ 20일 조 바이든 대통령 취임식에서 자작시 ‘우리가 오를 언덕’을 낭송하고 있는 어맨다 고먼. 22세의 나이로 취임식 무대에 선 그는 분열로 지친 미국 국민들에게 치유의 메시지를 던져 취임식의 스타로 떠올랐다(위쪽 사진). 이날 취임식에는 공화당원인 컨트리가수 가스 브룩스도 ‘어메이징 그레이스’를 부르면서 관중과 시청자들에게 마지막 절을 함께 부르자고 하는 등 통합을 강조했다. 워싱턴=AP 뉴시스

20일 열린 조 바이든 대통령 취임식에서 가장 빛나는 순간을 선사한 이는 22세 흑인 여성 시인 어맨다 고먼이었다. 이날 고먼은 자작시 ‘우리가 오를 언덕(The Hill We Climb)’을 낭독해 취임식 최고의 스타로 떠올랐다. 바이든 대통령 취임식 행사에서 고먼이 스포트라이트를 받자 NBC방송은 “고먼이 쇼를 훔쳤다”고 전하기도 했다.

노란 코트를 입고 빨간 머리띠를 한 고먼은 바이든 대통령 취임사 직후에 무대에 올랐다. 그는 약 5분에 걸쳐 낭송한 자작시에 갈등과 분열을 넘어 통합과 화합으로 가자는 메시지를 담았다.

자신을 노예의 후예이자 한부모 아래서 자란 깡마른 흑인 소녀라고 소개한 고먼은 “이 끝나지 않을 것 같은 어둠에서 빛은 어디에 있을까요? 동은 부지불식간에 틉니다. 민주주의는 잠시 지연될 수 있지만 영원히 패배할 수는 없습니다”라며 6일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 지지자들의 국회의사당 난입 사태로 인한 혼란, 당파 싸움, 팬데믹으로 지친 미국인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했다.

“어디서 빛을 찾아야 하는가?”라고 시작해 “우리에게 빛을 바라볼 용기가 있다면 빛은 언제나 거기 있을 것”으로 끝맺는 이 시를 고먼은 시위대가 의회를 점거하고 폭동을 일으키는 모습을 보고 밤을 새워 완성했다고 한다.

뉴욕타임스(NYT)는 “분열을 넘어설 통합의 희망을 담은 시”라고 평가했고,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은 트위터에 “지금 이 순간에 이보다 적절할 수 없는 시를 낭송했다. 그녀와 같은 젊은이들은 ‘빛은 감히 이를 보고 마주할 용기가 있는 자들에게는 언제든 있다’는 증거”라며 이날 고먼이 낭송한 시의 마지막 구절을 인용해 찬사를 보냈다. 고먼이 시 낭송을 마치자 10만 명을 넘지 않았던 고먼의 트위터 팔로어 수는 110만 명을 넘어섰다.

로스앤젤레스에서 중학교 교사인 어머니 밑에서 자란 고먼은 어린 시절 바이든 대통령처럼 말더듬증으로 고생한 아픈 경험이 있다. 고먼은 시를 쓰면서 언어 장애를 극복했다. 바이든 대통령 역시 말더듬증을 극복하는 데 시 낭송으로 큰 도움을 받았다. 바이든 대통령은 지금도 아일랜드 시인 윌리엄 버틀러 예이츠의 시를 즐긴다.

고먼은 16세에 로스앤젤레스 청년 계관시인이 됐고 하버드대에서 사회학을 공부하던 2017년엔 미국 최초로 도입된 청년 계관시인으로 뽑혔다. 2017년 미국 의회도서관에서 열린 낭독회 동영상을 본 대통령 부인 질 바이든 여사가 남편의 취임식 무대에 고먼을 초청할 것을 추천했다. 이번 취임식은 고먼이 지금까지 선 무대 중 가장 큰 무대였다. 고먼은 이날을 위해 시를 읽고 또 읽었다. 고먼이 취임식에서 착용한 귀걸이와 반지는 유명 방송인 오프라 윈프리가 선물했다. 윈프리는 트위터에 “젊은 여성의 활약이 자랑스럽기 그지없다”는 글을 올렸다.

미국 대통령 취임식에서 축시를 낭독하는 전통은 1961년 존 F 케네디 대통령 때부터다. 당시 86세인 노시인 로버트 프로스트가 한국에도 잘 알려진 ‘가지 않은 길(The Road Not Taken)’을 낭독했다. 1993년 빌 클린턴 대통령 취임식 때는 흑인 여류 시인인 고(故) 마야 앤절루가 ‘아침의 맥박’을 낭송했다.

임보미 기자 bom@donga.com

관련 태그

 
기사입력: 2021/01/22 [07:47]  최종편집: ⓒ yeslaw.org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소:서울시 종로구 교남동 25번지 금호빌딩 3층 l 전화 : 02)730-2581| 팩스:730-4887
공권력피해문제연구소 : 02)722-4887
이메일: yesno7700@daum.net
후원계좌 : 국민은행 533301-01-065826 이상인

Copyright ⓒ 2005 사법정의국민연대. All rights reserved.
광고
광고
기사 목록
최대집 "의사면허 취소법 의결시 백신 접종 의정 협력 무너질것"
비리 판, 검사도 탄핵 못하는 국회가 노무현대통령 탄핵이라니(2004.4.20. 성명서)
공수처 차장 추천된 여운국, 우병우 변호 경력 두고 설왕설래
"빛이 밝아온다" 22세 흑인여성의 축시, 상처난 미국을 다독였다
'김진욱 공수처' 출범…"오로지 국민 편만 들겠다"
이부영 "與, 서울·부산시장 후보 내지 말아야 지지율 반등할 것"
이재명 "촛불은 강고한 기득권의 벽 무너뜨리라는 명령"
조국 수사·靑선거개입·사법농단..실체적 진실 다 드러난다
공수처, 역사적 출범 가시화..'무소불위' 우려 털어낼까
윤석열 지지율만 높인 秋-尹 갈등..새해에도 공방 2라운드
이낙연發 '사면론'에 연초부터 정치권 발칵..野 '당황' 與도 '시끌'
김진욱후보 "진실은 반드시 따르는 자가 있다"(공수처장, 적극 환영합니다)
이낙연발 朴 사면론에 보수진영 벌써 균열 조짐
문대통령 "모두가 코로나로부터 자유로워질 때까지 황소걸음"
공수처장 후보 김진욱 헌법연구관, 이건리 권익위원회 부위원장
與 "윤석열, 사과는커녕 유감 표명도 안 해..오만과 독선"
尹징계위원장 정한중 "법원 결정 유감..법조윤리 이해 부족
문대통령 "국민혼란 사과, 법원결정 존중..檢성찰계기 되길"(종합)
윤석열 복귀에 "국회가 나서자" "대통령 외롭지 않게" 비장한 여권
나경원, 출생증명서 공개..친문 "진료기록 보존기간 지나" 조작 의혹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임은정 검사 프로필 학력 나이 고향 남편 / 사법연대
만나고 싶었습니다] 오창익 인권연대 사무국장 / 사법연대
방상훈 조선일보 대표이사 프로필 학력 나이 고향 아들 부인 / 사법연대
성백현판사와 광장 변호사가 짜고 쳐(판사들이 승리) / 사법연대
장안시영 2단지 재건축 조합장 김문수 벌금700만원 선고( 오늘도 성공 ) / 사법연대
공수처장 직급 이건리 김진욱 한명관 고향 변호사 프로필 / 사법연대
내가 검찰을 떠난 이유(이연주변호사 ) / 사법연대
아무도 안 나섰던 피디수첩 수사했던 검사 ‘영전’ / 사법연대
"판결을 판결한다” 출판기념회 안내 / 사법연대
천연초를 먹고 건강해 지는 법 / 사법연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