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청와대창사법개혁입법개혁정의언덕정신스마일운동검찰사례경찰사례판결을 판결한다적폐청산
검색
전체기사
법률정보
성공사례
참여마당
자유게시판
기사쓰기
기사제보
자료실
사법연대의 窓
공지사항
성명서 및 논평
사법연대는 지금
언론에 비친 사법연대
영상과 자연
오늘의 양식
다윗의 일기
대학생법정모니터링센터
비리공직자등기소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비양심변호사척결운동본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변호사 처남 매형 무고(?)...“카톡 왜곡 편집 고소했다"
변호사 처남 매형 무고(?)...“카톡 왜곡 편집 고소했다"
사법연대 기사입력  2019/11/22 [03:59]

변호사 처남 매형 무고(?)...“카톡 왜곡 편집 고소했다"

이종훈 기자 | 입력 : 2019/11/21 [20:46]

한 재력가 가족 간 갈등이 상호 고소로 이어지면서 혼탁한 가운데 유명 로펌 소속 변호사들이 처남의 법률대리인을 맡은 후 상호 오간 카톡과 문자 메시지를 왜곡 편집하여 매형이 처남을 공갈 협박한 것처럼 조작하여 무고를 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또 해당 고소사건에서 매형이 무혐의 처분을 받은 후 처남을 고소하자 사건을 이첩 받은 서울송파경찰서 담당경찰관은 유명 로펌의 위세나 부당한 로비 때문인지 이들을 조사하지도 않은 채 동부지검으로 송치했다면서 형사 2부는 공정한 수사로 이들을 엄중 처벌하라는 요구도 나왔다.

 

 

 사진 = 인터넷언론인연대

 

 

◆ 사법정의국민연대 동부지검앞 기자회견 통해 공정 수사 촉구

 

시민단체 사법정의국민연대 등의 단체는 21일 오전 서울동부지검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한 재력가 가문의 재산을 둘러싼 갈등을 둘러싼 고소사건 수사와 관련해 검찰에 공정한 수사를 촉구한 것. 

 

단체들은 이와 관련 “A씨는 임명공증인을 하고 있는 변호사이고 부인은 의사 집안의 맏딸이고 바로아래 남동생은 아버지의 병원을 물려받아 운영하고 있다”면서 “또 피고소인 가운데 한 명인 B씨는 막내처남으로 매형인 A씨의 도움을 받아 미국변호사 자격을 취득하여 2012년경부터 한 공기업 해외법무부에 근무하고 있다”고 말했다.

 

계속해서 “A씨의 부인은 친정과 3년간 연락을 끊고 지내고 있던 중 친정아버지 생일 참석을 기회로 삼아 화해하려 했음에도 거절당했다”면서 “이런 가운데 친정 부모님이 자신 몰래 재산 전부를 남동생들에게 유언대용신탁을 한 사실을 알게 되었다”고 설명을 이어갔다.

 

단체들은 “이에 A씨의 부인이 친정에 전화를 하였으나 받지를 않았다”면서 “더구나 B씨는 대꾸 없이 무시하는 것도 모자라 한 유명 법무법인 변호사를 선임하여 그동안 열심히 살아온 누나의 인생을 송두리째 폄훼하고 아들까지 공갈범으로 모는 내용의 편지까지 보내왔다. 이에 A씨의 부인이 격분하여 동생 B씨가 근무하는 직장에 찾아가 1인 시위를 하였다”고 말했다.

 

이어 “A씨는 자신의 부인을 만류하는 한편 사위이자 매형 입장에서 친정과 화해하도록 역할을 하기위한 취지의 문자와 카톡을 수십 회에 걸쳐 처남에게 발송하였다”면서 “그럼에도 처남은 오히려 한 유명 법무법인을 고소 대리인으로 선임하여 대구지방검찰청에 매형이 자신의 명예를 훼손하고 협박하였다면서 고소하였다”고 지적했다.

 

단체들은 “누나가 1인 시위를 한 것이 설령 명예훼손죄가 된다고 하더라도 A씨가 부인을 만류하는 한편 친정 부모와 화해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목적으로 문자와 카톡 등을 처남에게 발송한 것이 전부임에도 불구하고 처남은 도리어 유명 법무법인을 선임해 A씨를 처벌받게 할 목적으로 발송한 카톡과 문자 등을 의도적으로 발췌하거나 왜곡 편집하여 고소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A씨는 해당 고소사건에서 무혐의로 처분된 후 처남의 행위가 너무나 지나치고 인간으로서 있을 수 없는 배은망덕함을 폭로하여 잘못된 인생을 살지 않도록 할 목적으로, 또한 유명 법무법인 담당변호사 3인들이 처남과 공모하여 자신을 무고했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범죄행위라고 보아 서울동부지검에 고소했다”고 설명했다.

 

계속해서 “그럼에도 사건을 이첩 받은 서울송파경찰서 담당경찰관은 유명 로펌의 위세나 부당한 로비 때문인지는 몰라도 이 로펌 소속 변호사 3명을 조사도 하지 않은 채, 지난 11월 15일경 ‘고소인의 고소 내용이 사실이어도 무고가 되지 않는다’는 이유를 들어 각하 의견으로 동부지검에 송치했다”고 말했다.

 

단체들은 이 같이 사건 경위를 말한 후 “서울동부지방검찰청 형사 2부는 피고소인들이 유명 로펌 소속 변호사들이라고 하여 편파수사하지 말고 공정한 수사로 엄중 처벌하라”, “처남 B변호사는 누나의 상속재산도 편취한 것도 부족하여 매형을 무고한 죄를 머리 숙여 사죄하라”등을 요구했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에는 사법정의국민연대, 공권력피해구조연맹, 한겨레민족지도자회의, 민족정기구현회, 촛불혁명완성책불연대 등의 시민단체가 결합했다.


 
기사입력: 2019/11/22 [03:59]  최종편집: ⓒ yeslaw.org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소:서울시 종로구 교남동 25번지 금호빌딩 3층 l 전화 : 02)730-2581| 팩스:730-4887
공권력피해문제연구소 : 02)722-4887
이메일: yesno7700@daum.net
후원계좌 : 국민은행 533301-01-065826 이상인

Copyright ⓒ 2005 사법정의국민연대. All rights reserved.
광고
광고
기사 목록
변호사 처남 매형 무고(?)...“카톡 왜곡 편집 고소했다"
"변호사가 세무사를 한다고?"... 24일 ‘세무사법 개정안 반대’ 총궐기대회
전직 판사출신 이재문변호사, 박광천변호사가 의뢰인 옥살이 시키는 법
부실 변론 주장’ 장애인 1인 시위 나선 사연은
합의금 받고 소 취하했어도 성공보수금 줘야"
미 하원 '고강도 대북제재법' 전격 처리..다음 주 발효
정치권력의 폭력성을 경계한다 (조광제)
2016년 병신년(丙申年)을 맞아 전관예우를 척결하는 원년의 해로 만들어 봅시다.
형님, 건배사는 지켜야하지 않겄소(물대포로 사경을 헤메는 백남기씨 )
전 서울지국장의 사건을 의제로 채택할 수도 있다고..
朴대통령 '위안부=인권문제' 국제공감대 내세워 아베 압박
기장 목회자 300여 명, 국정교과서 반대 가두 행진
'근로자의날', 장그래들에겐 "그림의 떡
3대 종교, 노동.인권 위원회 장그래 살리기 나서
아베, 美의회 연설 앞두고 '위안부 문제' 교묘한 물타기
비극으로 끝난 인질사태..아베 정권에 미칠 영향은
서북청년단 재건위를 구속 수사하라
대북전단 살포 정부가 막아야" 48% vs "막아선 안돼" 37%
사내하청 노동자 불법파견 문제 해결을(장하나 의원)
밀양송전탑 행정대집행 중단 호소하는 박훈 변호사 [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임은정 검사 프로필 학력 나이 고향 남편 / 사법연대
전국변호사 2015명, "사법행정권 남용 사태 규탄" 시국선언 / 사법연대
아무도 안 나섰던 피디수첩 수사했던 검사 ‘영전’ / 사법연대
날아라 청변] ‘탈북민 지원’ 전수미 변호사 / 사법연대
껌종이 하나면 지문이 위조가 된다. / 사법정의국민연대
EBS '까칠남녀' 폐지 인권침해·차별 인권위 진정을 제기했습니다(희망 소식지) / 사법연대
법치주의를 유린하는 판사들 탄핵, 형사처벌 국민청원 운동에 동참을 호소합니다. / 사법연대
사기변론한 박영식 변호사 잡아 주세요 / 사법정의국민연대
대법원 판례(99다24218)가 신속히 변경되지 않는 한, 재판에 신음하는 국민들은 늘어가. / 사법연대
2019년 기해년(己亥年) 사자성어 "임중도원" / 사법연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