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청와대창사법개혁입법개혁정의언덕정신스마일운동검찰사례경찰사례판결을 판결한다적폐청산
검색
전체기사
법률정보
참여마당
자유게시판
기사쓰기
기사제보
자료실
사법연대의 窓
공지사항
성명서 및 논평
사법연대는 지금
언론에 비친 사법연대
영상과 자연
오늘의 양식
다윗의 일기
사법연대 산하기구
법원정의운동본부
검찰정의운동본부
경찰정의운동본부
행정정의운동본부
법조인양심운동본부
대학생법정모니터링센터
비리공직자등기소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법개혁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법부 독립이냐 재판의 독립이냐 : 헌법 개정의 논의를 보며
사법부 독립이냐 재판의 독립이냐 : 헌법 개정의 논의를 보며
사법연대 기사입력  2017/11/01 [15:35]
 
 
 



사법부 독립이냐 재판의 독립이냐: 헌법 개정 논의를 보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른바 문화계 블랙리스트 재판의 1심판결에서 일부 피고인의 주요 범죄혐의에 대해 무죄가 선고되면서 여론의 반발이 거센 모양이다. 부하 직원은 유죄 선고를 받았는데 상사가 무죄라는 게 말이 되느냐는 것이다. 그러고 보니 몇 년 전에는 국정원 선거개입 사건 1심판결도 당시 국정원장의 선거법 위반 혐의에 대해 무죄를 선고했었다. 보수정권 시절이었지만 그때도 물밑에서의 여론은 자못 비판적이었다. 여론과 동떨어진 판결이 어찌 이들뿐이겠는가.

 

하지만 사법부 판결에 대해서 시민들이 공식적으로 할 수 있는 것은 아무 것도 없다. 국회도 대통령도 마찬가지다. 비판여론이야 얼마든지 형성할 수 있다. 하지만 딱 거기까지다. 법원 판결을 이유로 판사를 해임한다든지 기타 불이익을 준다든지 등을 일체 할 수가 없다. 사법권의 독립이라는 헌법 원리 때문이다. 재판은 정치적 압력과 경제적 영향력은 물론이고 심지어 시민의 여론으로부터도 독립하여 이루어져야 한다. 

민주주의 국가에서 왜 사법권만 민주적 통제에서 벗어나 있는지 의문이 들지 않을 수 없다. 사법권도 국가권력이고 민주국가에서 모든 국가권력은 민주적 통제를 받아야 한다. 그렇지만 입법과 사법을 동일하게 취급할 수는 없다. 재판도 오로지 민주적 여론을 따라 해야 한다면 사법부를 따로 둘 이유가 없다. 국회에서 다수결로 재판하면 된다. 사법작용은 민주주의와 어느 정도 거리를 두고 있다. 사법은 말하자면 민주정 속의 엘리트 정치라 할 수 있다.

사법독립은 사법부 독립 아닌 재판의 독립

하지만 사법독립이 뜻하는 바는 사법부의 독립이 아니라 재판의 독립이다. 사법부 구성과 조직을 사법부 내부에서만 결정하라는 것이 아니라 다만 재판에 있어 헌법과 법률과 양심에 따라 독립하여 심판하라는 것이다. 법관의 재판에는 시민과 정치가 간섭할 수 없지만 법관의 임명과 법원의 조직에는 민주적 관여가 있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민주정 바깥의 엘리트 정치가 된다.

현대사회의 엘리트는 세습귀족일 수 없다. 법관을 몇몇 이름난 가문 출신들로 채우는 것이 사법독립이 아니다. 법관의 다수가 특정 대학 출신이었고 법관 모두가 사법연수원 동문들이었던 현실은 사법독립이라는 이름 아래 세습귀족이 출현하였음을 뜻하는 게 아닐까? 또한 불과 10년 전까지만 해도 여성법관은 찾아보기가 어려웠다. 특히 대법관은 판사출신 서울대 남성 50대라는 천편일률적인 프로필에서 거의 벗어나지 않았다. 이런 것을 우리는 법관순혈주의라고 부른다. 

이러한 단성교배의 원인 중 하나는 우리 헌법이 제왕적 대법원장 제도라고 부를 수 있을 만한 것을 만들어낸 데 있다. 일단 대통령이 대법원장을 임명하면 사법부의 모든 것이 대법원장 한 사람에 의해 장악될 수 있다. 대법원장은 대법관 임명을 제청하며 일반 법관들을 임명한다. 그는 모든 법관의 보직, 승진 등 인사권과 사법정책에 관하여 최종적 권한을 쥐고 있다. 그래서 판사들은 소위 튀는 판결을 할 수가 없다. 윗선의 눈 밖에 나는 판결은 멀리 에두르긴 해도 결국 불리한 결과로 다가올 공산이 크다. 

제왕적 대법원장제는 놀랍게도 유신헌법에서 탄생했다. 대법원장에게 모든 사법관련 권한을 집중시킨 현 체제는 사실 알고 보면 사법독립을 가장한 권위주의 정치의 일환이었던 것이다. 심지어 87년 헌법은 헌법재판관 3명에 대한 인사권도 대법원장에게 부여했다. 실로 30년 만에 헌법 개정이 가시화하고 있다. 얼마 전 국회 개헌특위는 사법부의 인사와 행정을 책임지는 기관으로 “사법평의회”라는 것을 도입할 것을 제안했다고 한다. “사법평의회”라는 이름이 영 입에 붙지 않는다. 아마 어디 외국에 쓰는 용어를 그대로 직역한 듯하다. 

사법행정에 민주성의 복권 지향해야

그럼에도 그 취지에는 공감하지 않을 수 없다. 사법평의회는 국회 선출 8명(재적의원 5분의 3이상 찬성)과 대통령 선출 2명, 법관회의 선출 6명으로 구성된다. 법관 출신을 절반 아래로 두고 국회 몫과 대통령 몫을 절대다수로 높인 것은 법관 임명이 사법부의 고유한 권한이 아니라는 점을 분명히 한 것이다. 대통령 몫이 예상보다 적은 것은 국회 몫에 대통령의 의향이 반영될 수 있다는 점은 감안한 것이리라. 결국 사법평의회의 성격은 사법행정에서 민주성의 복권을 지향하는 것이라 볼 수 있다.

사법평의회 도입 방안에 대해 반대의 목소리가 없지 않다. 의회 다수파에 사법부가 휘둘릴 수 있고 민주주의 기본원칙인 삼권분립이 침해될 수 있다는 것이다. 그러나 완벽한 제도란 없는 법이다. 모든 제도는 현실과 이념의 타협이다. 인사와 행정을 법원에 맡겨두는 것은 사법부의 독립은 가져올 수 있을지 모르지만 오히려 재판의 독립을 침해하는 결과를 낳을 수 있음을 잊지 말아야 한다. 사법권의 독립은 사법부의 독립이 아니라 재판의 독립이다.

김도현(새사회연대 정책위원장, 동국대 법과대학 교수)
* 인권칼럼은 새사회연대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법연대
  



 


 
기사입력: 2017/11/01 [15:35]  최종편집: ⓒ yeslaw.org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소:서울시 종로구 교남동 25번지 금호빌딩 3층 l 전화 : 02)730-2581| 팩스:730-4887
공권력피해문제연구소 : 02)722-4887
이메일: yesno7700@daum.net
후원계좌 : 국민은행 533301-01-065826 이상인

Copyright ⓒ 2005 사법정의국민연대. All rights reserved.
광고
기사 목록
"재판거래도 국정농단, 양승태 적폐세력 국민이 몰아내야"
성폭력범죄 수사와 사실적시 명예훼손죄 및 무고죄
현직 판사가 억대 뇌물” 대법이 검찰 수사 의뢰
'대법원에 반기 든 판사 징계추진' 수사..재판도 개입했나
사법남용 '법원행정처, 사무처로 격하해 서울 밖 이전하나
연세재단은 '고 이장우'를 사망하게 한 죄 유족에게 사죄하라!
금속노조 "양승태 전 대법원장, 즉각 구속수사해야"
제왕적 대법원장제 개혁하고, 재심요건 완화해야
KTX 해고 승무원들 “대법원은 사법농단의 변호사 되기를 멈추라”
대법원 "휴일근무 중복할증 안돼"…노동계 "어이없는 판결" 반발
대법원 향한 하얀국화
사법적폐 청산을 위한 비리 판, 검사, 경찰관, 변호사 고발기자회견 안내
법과 재판의 '거래'와 '사유화로 국가문란
대법관 대폭 늘리기로 '특권적' 대법원 혁신해야
김명수 "'재판거래' 검찰수사 협조..현직판사 13명 징계회부"(종합)
[스팟인터뷰] '예비법조인 시국선언' 주도한 최용헌 충남대학교 로스쿨 학생
법원노조 '양승태 전 대법원장 수사 촉구하며 단식농성 5일째'
[단독] 양승태 사법농단 진상조사하고 처벌하라!
전국변호사 2015명, "사법행정권 남용 사태 규탄" 시국선언
'사법적폐청산을 위한 비리 판사, 검사, 경찰관, 변호사 고발 기자회견' 개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서울대학 병원 박규주교수에게 양심 선언 촉구! / 사법정의국민연대
전직 판사 출신 박광천변호사가 의뢰인 옥살이 시키는 법 / 사법연대
사기변론한 박영식 변호사 잡아 주세요 / 사법정의국민연대
서울중앙 민사 20부는 전직 판사 출신변호사 불법 덜지 말고 변론을 재개하라! / 사법연대
“피의자가 수사시 인권보호 받는 방법” / 사법정의국민연대
도망간 황인정 변호사 좀 찿아 주십시요(전직 차장검사가 공탁금 쓰싹이 웬말!) / 사법연대
피고들 불법 덮어주는 대전지법 곽정한판사를 기피한다(비양심 판사 잡는 법) / 사법연대
급성경막하 혈종의 정의, 증상 및 치료 (고 장우가 사망한 이유) / 사법연대
주)아마르떼 화장품 대표 오미옥이 성공하는 법 / 사법연대
태양의 후예 배우들 이름 팔아 사기친 주)넥스트앤터테인먼트월드 김우택 구속 촉구대회 안내 / 사법연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