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성공의 언덕사법개혁입법개혁정의로운재단칼럼검찰사례경찰사례판결을 판결한다고위층부정비리척결
검색
전체기사
법률정보
참여마당
자유게시판
기사쓰기
기사제보
자료실
사법연대의 窓
공지사항
성명서 및 논평
사법연대는 지금
언론에 비친 사법연대
영상과 자연
오늘의 양식
다윗의 일기
사법연대 산하기구
법원정의운동본부
검찰정의운동본부
경찰정의운동본부
행정정의운동본부
법조인양심운동본부
대학생법정모니터링센터
비리공직자등기소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법률정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법률가의 불법행위/이건리 변호사 (법무법인 동인)
법률가의 불법행위/이건리 변호사 (법무법인 동인)
사법연대 기사입력  2016/09/16 [15:22]

 

법률가의 불법행위/이건리 변호사 (법무법인 동인)

입력 : 2016-09-12 오후 5:00:09

글자크기 : 확대 최소

우리 헌법 제11조는 '모든 국민은 법 앞에 평등하다'고 선언하고 있다. 또한 형법을 비롯한 모든 법은 원칙적으로 모든 국민을 대상으로 한다. 다만, 시대가 바뀜에 따라 당초의 제도적 의의와 가치는 지속적으로 변화한다.

2014년도에는 국가기관에 의한 증거조작 사건이 큰 화제가 되었고, 2016년에는 대학교수가 실험보고서를 조작하는 과정에 특정 로펌 소속 변호사가 개입하거나 보고서가 조작된 사실을 알면서도 그 보고서를 법원에 증거물로 제출했다는 의혹이 제기되었으며, 또 다른 로펌에 대한 검찰의 압수수색 영장 청구 및 법원의 영장이 발부가 되자, 변호인의 정당한 변론권 및 비밀유지의무를 침해한 것이 아닌지에 관해 논의되고 있다.

변호사 또는 변호사이었던 자는 그 직무상 알게 된 비밀을 누설해서는 아니 되고, 직무상 비밀에 속하는 사항에 관하여 신문을 받을 때 증언을 거부할 수 있고, 압수를 거부할 수 있다.

국민들은 변호인의 조력을 받을 권리와 증언 거부 및 압수수색 거부의 권리를 통해 진실 발견도 중요하지만 법치주의 실현 및 우리 사법제도에서 무엇이 더 큰 가치인지 입법적인 결단을 하였다.

동시에, 변호사는 공공성을 지닌 법률전문직으로서 독립하여 자유롭게 직무를 수행하여야 하고, 진리를 추구하며 진실규명을 소홀히 하여서는 아니 된다. 따라서 변호사는 그 직무를 수행할 때 진실을 은폐하거나 거짓 진술을 하여서는 아니 되고, 더 나아가 증거를 은폐, 조작, 왜곡하여서는 아니 되며, 허위의 진술이나 증언을 교사해서도 아니 된다.

형사사건 변호인으로서도 피의자나 피고인을 보호하고 그의 이익을 대변하는 것이긴 해도 법적으로 보호받을 가치가 있는 정당한 이익을 대변해야 하며, 수사기관이나 법원에 적극적으로 허위의 진술을 하거나 피의자나 피고인, 또는 참고인이나 증인으로 하여금 허위 진술을 하도록 하는 것은 허용되지 않는다(대법원 2012. 8. 30. 선고 2012도6027 판결 참고).

변호사라 하더라도 타인으로 하여금 허위의 고소를 하게 하거나 거짓 증언을 하게 하면 무고교사나 위증교사로 형사처벌을 받게 된다. 또한, 타인의 형사사건 또는 징계사건에 관한 증거를 위조 또는 변조하거나 위조 또는 변조한 증거를 사용하면 형사처벌 대상이 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법질서를 기초부터 흔드는 허위 고소나 허위 증언 교사, 또는 증거 조작이나 조작된 증거가 수사기관이나 사법기관에 제출되어 진실 규명을 방해하는 사례가 비일비재한 것이 현실이다.

검찰과 법원은 변호인의 변론권이나 비밀유지의무, 국민의 변호인의 조력을 받을 권리를 침해해서는 안 된다. 동시에 변호사가 스스로 사법질서를 훼손하는 증거조작이나 허위진술 교사 등 범법행위를 하거나 이에 가담했다면 어떠한 명분으로도 용인되어서는 안 된다. 국가기관의 진실발견의 책무를 직접적으로 침해하는 범죄자는 누구라도 그 결과에 대한 책임을 부담하여야 한다.

 

▲     ©사법연대

 
기사입력: 2016/09/16 [15:22]  최종편집: ⓒ yeslaw.org
 
법원의 파렴치 판사놈이 검찰 경찰 증인의 위증을 판결이유로 삼는 초유의 행태를 보았습니다 빛 고을 16/09/17 [21:05] 수정 삭제
  목포법원 한 똥 환 판사가 경찰 검찰(문서변조)의 범죄 수사와 검찰 증인들의 위증을 판결이유로 삼는 작태의 판결을 일삼아 다음 아고라 " 대한민국 헌법을 하과한 파렴치 판사 판결을 고발합니다" 라는 글을 쓰고 있습니다 괸심있는 분들의 정독을 추천합니다
남원에서도~~ **** 16/12/19 [08:51] 수정 삭제
  제가 모른 화해권고결정. 그 다음은 민원내용과 정보공개청구서 유출하여 증거로 상대쪽은 내 놓고 판사는 명예훼손죄다고 하여 이혼 판결, 결혼전에 이루어진 재산까지 재산분할 항소심에서는 저희쪽 변호사 침묵 그 사이 민원유출은 재.판부 로사여 온 거처럼 조작하고 저한테 성병걸려서 제가 가정파탄원인을 제공하려고 했다고 조작하려 하는 상황에서 걸렸습니다 재판부 전자소송 담당자 열람해 제 증거자료 출력하고 제가 문서제출명령서 한거처럼 조작하고 상대측 변호사가 변론조서 사실조회회신서 제출하면 담당자가 등록하고 예전에 증거자료 출력해서 다시 올리고 그러다보니 조회신청서 조회서가 등록되어 있고 문서제출명령신청서에 변론조서가 있고 가관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보호정책사법정의국민연대 소개찾아오시는 길기사제보보도자료
주소:서울시 종로구 교남동 25번지 금호빌딩 3층 l 전화 : 02)730-2581| 팩스:730-4887
공권력피해문제연구소 : 02)722-4887
이메일: yesno7700@daum.net
후원계좌 : 국민은행 533301-01-065826 이상인

Copyright ⓒ 2005 사법정의국민연대. All rights reserved.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부고가 오보, 방우영은 ‘밤의 대통령’이 아니다 / 사법연대
서울시, 뉴타운·재개발 현장 목소리 담은 사례집 발간 / 사법연대
마지막 황세손의 로맨스-창덕궁 희정당 / 사법연대
세기의 코미디, 정호영 특검 / 사법정의국민연대
김승연 회장 개인돈 1천억원 공탁하고 1년 감형> / 사법연대
경찰한테 전자충격기 맞은 의정부법원(경찰이 소송했다가 덜미 잡히는 법) / 사법연대
서울대학 병원 박규주교수에게 양심 선언 촉구! / 사법정의국민연대
재판 지연 등 특별사유 없으면 민사 증거 폭넓게 채택 / 사법연대
공권력에 도전하라. 왜? 억울하니까 / 사법개혁국민연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