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청와대창사법개혁입법개혁정의로운재단정신스마일운동검찰사례경찰사례판결을 판결한다적폐청산
검색
전체기사
법률정보
참여마당
자유게시판
기사쓰기
기사제보
자료실
사법연대의 窓
공지사항
성명서 및 논평
사법연대는 지금
언론에 비친 사법연대
영상과 자연
오늘의 양식
다윗의 일기
사법연대 산하기구
법원정의운동본부
검찰정의운동본부
경찰정의운동본부
행정정의운동본부
법조인양심운동본부
대학생법정모니터링센터
비리공직자등기소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연세대바로세우기운동본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급성경막하 혈종의 정의, 증상 및 치료 (고 장우가 사망한 이유)
급성 경막하 혈종의 정의, 증상, 원인 및 치료 (고 장우가 사망한 이유
사법연대 기사입력  2016/02/06 [18:30]


 

 

급성 경막하 혈종의 정의, 증상, 원인 및 치료에 관한 사항은 다음과 같습니다.
 (아래의 이미지를 클릭하면 원본을 볼 수 있음)


 

 

 

 

 

 

 

 

 

 

 

정의 : 급성 경막하 혈종이란 사고 후 3일 내에 둘러싸고 있는 가장 외부의 경막과 그 아래 지주막 사이에 혈종이 형성된 상태를 말한다. 혈종은 급성, 아급성,
만성으로 분류되며 급성은 사고 후 3일 내에 아급성은 20일 사이에 만성은 3주 후에 증상이 나타난다.

증상 : 두통에서부터 혼수상태까지 다양하게 나타나며, 경우에 따라서 의식의 정도가 수시로 변동될 수 있다. 반신마비, 간질, 한쪽 눈의 동공이 커지거나, 눈동자가 한 쪽으로 몰리는 증상이 나타난다.

원인 : 강한 외부 충격으로 경막에서 뇌표면이나 정맥동으로 연결되는 교정맥이 파열되어 혈종이 생긴다. 일반적으로 급성 경막하 혈종은 경막외 혈종보다 뇌손상이 심하고 광범 위하여 혈종을 제거하여도 뇌부종이 심하여 예후가 나쁘다. 호발부위는 머리 양옆인 측두부와 앞머리 윗부분이고 전체 두부외상의 10~15%에서 발생된다.

치료 : 수술이 원칙이며 개두술이나 구멍을 뚫어 혈종을 제거하는 천두술 또는 두개골절제술을 시행한다. 수술로 혈종을 완전히 제거해도 뇌조직이 혈종으로 압박을 받았거나, 직접 손상으로 발생된 뇌부종이 이차적으로 두개강 내압을 상승시켜 경과를 나쁘게 하는 경우가 있으므로 호전이 없으면 전산화단층촬영술(CT촬영)을 반복하여 그 원인을 찾는다.

 

외상성 간질은 두부 외상 환자의 1/3 이상에서 볼 수 있고 모든 환자에서 항경련제를 최소한 1년 이상 투여한다.

만성경막하 혈종 수술하면 후유증 없어

 
만성 경막하 혈종은 성인들에게 흔히 발생하는 뇌출혈의 한 종류다. 대부분 수술 치료가 필요하지만 다른 뇌출혈과는 달리 특별한 신경학적인 후유증을 남기지 않고 회복하는 게 특징이다.

만성 경막하 혈종은 가벼운 외상으로 인해 발생하는 경우가 많다. 벽이나 가구, 바닥에 머리를 부딪치고 나서 발생한 경미한 뇌출혈이 시간이 지남에 따라 서서히 증가하게 된다.

증상은 보통 다치고 나서 2주에서 2개월 정도 지난 이후 두통, 어지럼 등이 심해져 병원에 온다. 반신마비, 보행 장애, 혼돈 및 이상 행동을 보여 뇌졸중이나 치매로 의심하는 경우도 있다.

특히 노년층에서 발견되는 경우가 많다.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자연적으로 생기는 뇌 위축으로 두개강 내에 여유 공간이 상대적으로 많아져 초기에 발생한 가벼운 뇌출혈이 두통이나 마비 등 신경증상을 유발하지 않기 때문이다.

또한 최근에는 뇌경색이나 심장질환의 치료·예방 목적으로 항혈전제, 항응고제 등을 많이 복용한다. 이렇게 되면 외상 이후 출혈 발생 가능성이 크며 초기 가벼운 출혈이 회복되지 못하고 만성 경막하 혈종으로 진행할 가능성도 상대적으로 높다.

그 외 우리 몸에 출혈 경향을 높이는 여러 가지 질병이 있는데 간경화를 포함한 간 기능 저하 상태가 대표적이다. 장기적인 음주는 머리 부분을 다칠 위험이 크고 신체의 지혈 기능이 저하돼 만성 경막하 혈종으로 진행할 가능성이 크다.

출혈로 인한 뇌압 상승으로 두통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고 어지럼증이나 구토, 오심 등을 동반하게 된다. 환자의 연세가 높을 때는 두통보다는 상하지 마비나 보행 장애 같은 뇌졸중 증상으로 병원에 오게 되는 경우가 많다.

드물게 간질 경련 등을 주 증상으로 보이기도 한다. 병력을 확인해보면 병원을 찾기 2~3주 전에 머리를 다치거나 넘어진 사실이 확인되기도 한다.

급성 뇌출혈, 뇌졸중, 뇌종양같이 두통, 마비, 혼돈 등을 유발하는 뇌병변과 감별이 필요하다. 이는 뇌단층촬영(CT), 자기공명촬영(MRI) 검사를 시행하면 확인된다.

치료를 위해 대부분 수술을 하게 된다. 천공술 및 혈종 배액술로 두개골 측두부에 지름 1cm 정도의 구멍을 1~2개 뚫고 고인 피가 흘러나오도록 하는 방법이다.
   
 
 
신경외과에서 이루어지는 수술 중에서는 비교적 간단하며 큰 어려움 없이 진행된다. 3~4일 정도 튜브를 통해 고인 피를 배출시키고 나서 회복을 기다리면 되고 보통 수술 이후 2주 지나면 퇴원 가능한 상태가 된다.
 
비록 수술 치료가 필요하기는 하지만 다행인 점은 다른 뇌출혈과는 달리 치료 이후에 신경학적 장애를 거의 남기지 않고 회복이 되는 병이라는 것이다.
 
/고원일 창원파티마병원 신경외과 과장

 

 

 

 

 

 

 

 

 

 

 

 

 

 

 

 

 

 

 

 

 

 

 

 


 
기사입력: 2016/02/06 [18:30]  최종편집: ⓒ yeslaw.org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보호정책사법정의국민연대 소개찾아오시는 길기사제보보도자료
주소:서울시 종로구 교남동 25번지 금호빌딩 3층 l 전화 : 02)730-2581| 팩스:730-4887
공권력피해문제연구소 : 02)722-4887
이메일: yesno7700@daum.net
후원계좌 : 국민은행 533301-01-065826 이상인

Copyright ⓒ 2005 사법정의국민연대. All rights reserved.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세기의 코미디, 정호영 특검 / 사법정의국민연대
부고가 오보, 방우영은 ‘밤의 대통령’이 아니다 / 사법연대
서울시, 뉴타운·재개발 현장 목소리 담은 사례집 발간 / 사법연대
석궁과 wild justice / 사법연대
검찰 과거사위원회 발족…'검찰 캐비닛'도 들여다본다 / 사법연대
인권단체 TV조선 다큐 ‘죽여야 산다’제작진에게 공로패 수여 / 사법연대
한국부패방지법학회 출범..초대 회장에 신봉기 경북대 로스쿨 교수(축하드립니다) / 사법연대
서울대학 병원 박규주교수에게 양심 선언 촉구! / 사법정의국민연대
전직판사 출신 박광천변호사가 상대측과 짜고치는 법& 변호사들이 의뢰인 옥살이 시키는 법 / 사법연대
"국회는 공직부패수사처 설치법을 신속히 의결하라" / 추광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