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청와대창사법개혁입법개혁정의언덕정신스마일운동검찰사례경찰사례판결을 판결한다적폐청산
검색
전체기사
법률정보
성공사례
참여마당
자유게시판
기사쓰기
기사제보
자료실
사법연대의 窓
공지사항
성명서 및 논평
사법연대는 지금
언론에 비친 사법연대
영상과 자연
오늘의 양식
다윗의 일기
대학생법정모니터링센터
비리공직자등기소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청와대창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조국, 특수부 축소 시동…“검찰 직접 수사 줄여라”
조국, 특수부 축소 시동…“검찰 직접 수사 줄여라”
사법연대 기사입력  2019/09/12 [06:30]
조국, 특수부 축소 시동…“검찰 직접 수사 줄여라”
[채널A] 2019-09-11 19:28 뉴스A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Video Player is loading.
 
 
Current Time 0:24
/
Duration 2:18
Loaded: 0%
 
 
0:24
Progress: 0%
Stream Type LIVE
Remaining Time -1:54
 
 
1x
  • Chapters
  • descriptions off, selected
  • subtitles settings, opens subtitles settings dialog
  • subtitles off, selected
 

This is a modal window.

 

Beginning of dialog window. Escape will cancel and close the window.

Text
Background
Window
Font Size
Text Edge Style
Font Family

End of dialog window.



 

 
취임 사흘째를 맞은 조국 법무장관 두 가지 지시를 내렸습니다.

1. 검찰은 특수부 수사를 줄여라.
2. 검사의 비리를 감찰하겠다.

법무장관과 배우자가 수사대상이 된 초유의 사태 속에 벌어진 일입니다.

검찰은 조국 장관의 검찰 압박으로 받아들이며 반발했습니다.

윤석열 검찰총장은 ‘추석 연휴 때도 수사에 차질 없도록 하라’고 말했습니다.

조국 장관 일가를 겨냥한 수사에 속도를 늦추지 않겠다는 뜻으로 들립니다.

걱정했던 조국 법무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의 충돌이 물위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첫 소식 우현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사내용]
조국 법무부 장관은 검찰 특수부가 주도하는 직접 수사를 줄여야 한다고 줄곧 주장했습니다.

[조국 / 법무부 장관 (지난 6일 인사청문회)]
"특수부가 너무 크다. 그래서 특수부 인력이나 조직을 축소해야 된다는 점 동의하고 있습니다."

취임 사흘 만에 내놓은 검찰 개혁 실행 방안도 '검찰 직접 수사 축소'였습니다.

대신 경찰 수사를 지휘하는 형사부와 재판 업무를 맡은 공판부를 강화·우대하도록 한 것입니다.

취임 일성으로 강조했던 검찰에 대한 감독 기능 강화 뜻도 확인했습니다,

[조국 / 법무부 장관 (지난 9일 취임식)]
"법무부의 검찰에 대한 적절한 인사권 행사 검찰에 대한 법무부의 감독기능을 실질화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감찰 활성화를 지시하며 대검 감찰본부장 임명도 재촉했습니다. 

검찰에 대한 감찰권과 함께 인사권을 앞당겨 행사하겠다는 뜻을 내비친 셈입니다.

조 장관이 장관 고유 권한 행사를 빌미로 윤석열 검찰총장 견제에 나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옵니다.

특별수사 축소 명분을 내세우는 동시에 감찰권과 인사권 행사로 검찰 주요 요직에 발탁돼 있는 이른바 특수통 위주의 윤 총장 측근들을 재배치할 가능성도 거론됩니다.

조 장관이 오늘 그동안 조 장관 일가 수사를 정치개입이라고 비판해온 임은정 부장검사를 지목해 개혁 의견에 참고하라고 지시한 것도 이런 해석의 배경으로 거론됩니다.

검찰 개혁을 앞세운 조 장관과 공정 수사를 윤 총장의 힘겨루기가 본격화되는 모양새입니다.

채널A 뉴스 우현기 입니다.
whk@donga.com

영상편집 : 강민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기사입력: 2019/09/12 [06:30]  최종편집: ⓒ yeslaw.org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소:서울시 종로구 교남동 25번지 금호빌딩 3층 l 전화 : 02)730-2581| 팩스:730-4887
공권력피해문제연구소 : 02)722-4887
이메일: yesno7700@daum.net
후원계좌 : 국민은행 533301-01-065826 이상인

Copyright ⓒ 2005 사법정의국민연대. All rights reserved.
광고
광고
기사 목록
박지원 "후임 법무 장관에 전해철 의원 유력"
[현장연결] 고위 당정청협의회..검찰개혁 방안 논의
하늘에서 본 '서초 촛불' 낮과 밤
임은정 "솔직히 말했다..윤석열 총장, 용기 부족"
조국 수호’ 버려야 촛불이 산다(이재성)
윤석열’ 조국수사는 "무식한 검사의 그릇된 영웅 심리"
외교천재 문재인 VS 외교참사 박정희
박원순 "검찰개혁 없이 새로운 대한민국 없다"
文대통령, 유엔총회 계기 멈춰있던 '평화 바퀴' 다시 돌렸다
김홍걸 "법원 칼날에 정치인 운명 좌우? 이재명 아닌 원칙의 문제"
조국, 평검사와 첫 대화.."특정검사와의 대화였다" 뒷말(종합2보)
윤석열은 영원한 한국당& 박근혜 전 대통령이 석방되는 법
1인시위 황교안에게 달려든 박근헤 전 대통령 지지자들
'조국 대전'에 울컥한 유시민 "대한민국에 희망 없지 않구나"
위증으로 역전된 '윤석열 검증'..한국·바른미래 공조 카드는
국회의원 109명 수사 넘겨받은 검찰..'명절 반납' 총력전
文대통령 국정지지율 47.2%..조국 임명 후 0.9%p 상승
정치검찰언론플레이 "실검 보람"..조국사태 첫구속 영장 기각 '반색'
조국, 특수부 축소 시동…“검찰 직접 수사 줄여라”
최성해 "교육자적 양심" 운운하더니..허위학력 '수두룩'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임은정 검사 프로필 학력 나이 고향 남편 / 사법연대
재심청구 했다가 소송사기로 승소한 피고 소송대리인 박종수변호사 잡는 법 / 사법연대
윤석열 부인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대표 화려한 스펙 봤더니 / 사법연대
전국변호사 2015명, "사법행정권 남용 사태 규탄" 시국선언 / 사법연대
전 행정처장 김용담 앞세워 연세대가 승소하는 법&김용담 전 대법관 28년만에 잡는 법 / 사법연대
정대택의 억울한 옥살이 666일(가해자 딸은 고위직 검사와 뽀뽀 중) / 사법연대
소송사기로 승소한 피고소인 잡는 법 (사기꾼 잡기 위해 소송을 다시하는 법) / 사법연대
2019년(기해년:己亥年) 황금돼지띠 해의 총운(總運)과 띠별 운세 / 사법연대
한국..그리고 세지마류조....친일분자 | 반민족반인륜범죄처벌특별위원회 / 사법정의국민연대
천연초를 먹고 건강해 지는 법 / 사법연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