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청와대창사법개혁입법개혁정의언덕정신스마일운동검찰사례경찰사례판결을 판결한다적폐청산
검색
전체기사
법률정보
참여마당
자유게시판
기사쓰기
기사제보
자료실
사법연대의 窓
공지사항
성명서 및 논평
사법연대는 지금
언론에 비친 사법연대
영상과 자연
오늘의 양식
다윗의 일기
사법연대 산하기구
법원정의운동본부
검찰정의운동본부
경찰정의운동본부
행정정의운동본부
법조인양심운동본부
대학생법정모니터링센터
비리공직자등기소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신스마일운동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웨덴 '자살 예방 전문가'가 한국에 와서 깜짝 놀란 이유
스웨덴 '자살 예방 전문가'가 한국에 와서 깜짝 놀란 이유
사법연대 기사입력  2018/05/20 [00:58]

스웨덴 '자살 예방 전문가'가 한국에 와서 깜짝 놀란 이유

이에스더 입력 2018.05.19. 06:00 수정 2018.05.19. 15:42

"비상벨이 울린지 5분 정도 지났을 뿐인데...정말 대단하네요."

지난 14일 서울 마포대교를 찾은 스웨덴 교통안전국 특별고문 케네스 스벤슨 박사는 "놀라운 경험을 했다"고 말했다.

스웨덴에서 교통 안전ㆍ자살 예방 정책을 연구하는 전문가인 스벤슨 박사는 서울에 도착하자마자 한국자살예방협회를 방문해 한국 자살 예방 정책을 공부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서울 마포대교를 둘러보고 있는 케네스 스벤슨 스웨덴 교통안전국 특별고문 [한국자살예방협회]

서울 마포대교를 둘러보고 있는 케네스 스벤슨 스웨덴 교통안전국 특별고문 [한국자살예방협회]
 
“비상벨이 울린지 5분 정도 지났을 뿐인데...정말 대단하네요.”

지난 14일 서울 마포대교를 찾은 스웨덴 교통안전국 특별고문 케네스 스벤슨 박사는 “놀라운 경험을 했다”고 말했다. 그는 16일부터 18일까지 제주에서 열리는 제18차 5대륙 국제교통안전 컨퍼런스 참여차 방한했다. 스웨덴에서 교통 안전ㆍ자살 예방 정책을 연구하는 전문가인 스벤슨 박사는 서울에 도착하자마자 한국자살예방협회를 방문해 한국 자살 예방 정책을 공부했다. 최근 스웨덴에서 교통사고로 위장한 자살이 늘면서 교통 사망 사고 발생 시 자살인지, 사고인지 조사하는 시스템이 신설됐다고 한다. 그는 “교통과 관련된 자살을 줄이는데 초점을 두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스벤슨 박사는 “마포대교을 돌아보고 싶다”고 요청했다. 마포대교는 서울에서 투신 자살이 가장 많이 일어나는 다리라는 오명을 쓴 곳이다. 그는 “다리 위에서 벌어지는 자살을 막기 위한 시스템을 눈으로 보고 싶었다”고 말했다.

마포대교에는 소중한 생명을 살리기 위한 여러 손길이 닿아있다. 2011년 7월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ㆍ한국생명의전화가 한강 교량의 투신 자살을 예방하려 마포대교 등 한강 다리에 ‘SOS 생명의전화’를 설치했다. 지금까지 전국 21개 교량에 전화기 79대가 설치됐다. 비상벨이 울리면 119구조대가 즉각 출동하는 시스템도 만들어졌다. 서울시는 2016년 6억여 원의 예산을 들여 난간을 1m가량 더 높였다. 기존 난간은 성인 남성 가슴 정도의 높이였다.

스벤슨 박사는 “마포대교의 자살과 관련해 한국 사회에서 벌어진 논쟁 과정이 매우 흥미로웠다. 갈수록 자살예방에 우선순위를 두고 생산적인 논쟁이 이루어지고 대책에 반영됐다는 점이 좋았다”고 말했다. 그는 “스웨덴에서도 다리 위에 사람을 위한 안전 펜스를 의무화하는 것이 논의되는 시점에서 많은 도움이 됐다”며 “모든 다리에 마포대교와 같은 높은 펜스를 설치되면 좋겠다”고 했다.
 

서울 마포대교에 위로 동상이 세워져 있다. 김경록 기자 / 20170705

서울 마포대교에 위로 동상이 세워져 있다. 김경록 기자 / 20170705
 

백종우 자살예방협회 사무총장(경희대의대 정신건강의학과 교수)의 안내로 다리를 돌아보던 스벤슨 박사는 우연히 비상벨이 울리는 소리를 들었다. 누군가 자살시도자를 목격하고 생명의전화에 설치된 비상벨을 누른 것이다. 백 교수는 “5분도 안돼 구급차 3대, 해상구조선 2척 등 20여명의 소방관이 출동해 자살시도자를 수색했다”라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7년간 생명의전화상담ㆍ신고를 통해 1만77명의 생명을 지켜냈다.
 

서울 마포대교를 둘러보고 있는 케네스 스벤슨 스웨덴 교통안전국 특별고문 [한국자살예방협회]

서울 마포대교를 둘러보고 있는 케네스 스벤슨 스웨덴 교통안전국 특별고문 [한국자살예방협회]
 
이 광경을 지켜본 스벤슨 박사는 “비상벨이 울린 뒤 얼마 지나지 않아 20명 이상의 소방관이 출동했다. 다리 위는 물론이고 강 위에서 보트까지 동원해 수색과 구조를 위해 노력하는 모습을 눈 앞에서 보고 매우 놀랐다”라고 전했다. 그는 “다리의 건축구조적 측면과 함께 응급구조서비스와의 연계가 중요하다는 것을 배울 수 있었다”며 감탄했다.

백 교수는 “이러한 시스템이 생명을 살리고 국격을 높인다고 생각한다”며 “스웨덴 전문가도 놀랄만큼 선진적인 정책이 빠르게 적용되고 있는 만큼 조만간 자살률 1위 나라에서 벗어 날 것이라 믿는다”라고 말했다.
이에스더 기자 etoile@joongang.co.kr

관련 태그
 

 
기사입력: 2018/05/20 [00:58]  최종편집: ⓒ yeslaw.org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소:서울시 종로구 교남동 25번지 금호빌딩 3층 l 전화 : 02)730-2581| 팩스:730-4887
공권력피해문제연구소 : 02)722-4887
이메일: yesno7700@daum.net
후원계좌 : 국민은행 533301-01-065826 이상인

Copyright ⓒ 2005 사법정의국민연대. All rights reserved.
광고
기사 목록
막 내린 러시아월드컵..한국축구 과제는
통일을 위한 DNz평화 기행(시민의 날개 달고 이북으로 넘어 가바 여~ )
무례한 사람에게 웃으며 대처해야 하는 이유
'너그럽게 용서해 달라'던 유시민, 마지막까지 그는 달랐다
마포대교 투신 막은 20대 "119올때까지 농담하며 시간 끌어"
송준기 소속사는 제작사로 부터 한푼도 받은 사실 없다고 진술하라!
이서원 성추행·흉기 위협 입건’ 블러썸엔터테인먼트 측 “잘못 인정, 깊이 반성
EBS '까칠남녀' 폐지 인권침해·차별 인권위 진정을 제기했습니다(희망 소식지)
스웨덴 '자살 예방 전문가'가 한국에 와서 깜짝 놀란 이유
18년 동안 ‘주식황제’로 불리는 ‘복재성’ 사람들 돈 벌게 도운 사연!
6명 장기기증 기석이, 부모의 긴 법정싸움/환자편에서 변호하다 의사에게 붙은 나쁜 변호사
부시여사, 하늘나라서 딸과 재회..네티즌 울린 한 장의 만화
나의 사랑하는 홀렁 베이 변호사 (장경욱)
더워진 봄.. 이 봄 다가기 전에 꽃놀이 한번 다녀오시길
정의화 의장“아름다운 복수" 이야기
정의화 의장“아름다운 복수를 통해 할머니들의 한을 풀어줄 것”
판사님의 '3분 호통'은 끝났지만.. 소통은 계속된다(천종호 판사님 화이팅!)
한남동 순천향대학교 병원의 선행에 한남초등학교 동문에서 감사패 증정
주)아마르떼 화장품 대표 오미옥이 성공하는 법
"女컬링, 하늘서 뚝 떨어진 팀 아니다.. 오랜시간 엄청 노력"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서울대학 병원 박규주교수에게 양심 선언 촉구! / 사법정의국민연대
전직 판사 출신 박광천변호사가 의뢰인 옥살이 시키는 법 / 사법연대
사기변론한 박영식 변호사 잡아 주세요 / 사법정의국민연대
“피의자가 수사시 인권보호 받는 방법” / 사법정의국민연대
서울중앙 민사 20부는 전직 판사 출신변호사 불법 덜지 말고 변론을 재개하라! / 사법연대
도망간 황인정 변호사 좀 찿아 주십시요(전직 차장검사가 공탁금 쓰싹이 웬말!) / 사법연대
피고들 불법 덮어주는 대전지법 곽정한판사를 기피한다(비양심 판사 잡는 법) / 사법연대
주)아마르떼 화장품 대표 오미옥이 성공하는 법 / 사법연대
태양의 후예 배우들 이름 팔아 사기친 주)넥스트앤터테인먼트월드 김우택 구속 촉구대회 안내 / 사법연대
급성경막하 혈종의 정의, 증상 및 치료 (고 장우가 사망한 이유) / 사법연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