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청와대창사법개혁입법개혁정의언덕정신스마일운동검찰사례경찰사례판결을 판결한다적폐청산
검색
전체기사
법률정보
참여마당
자유게시판
기사쓰기
기사제보
자료실
사법연대의 窓
공지사항
성명서 및 논평
사법연대는 지금
언론에 비친 사법연대
영상과 자연
오늘의 양식
다윗의 일기
사법연대 산하기구
법원정의운동본부
검찰정의운동본부
경찰정의운동본부
행정정의운동본부
법조인양심운동본부
대학생법정모니터링센터
비리공직자등기소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생태계보존운동본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4대강 찬성 단체로부터 유원일 의원 ‘각목테러’
사법연대 기사입력  2010/08/03 [14:19]
“테러 자행됨에도 당시 경찰은 체포하지 않고 수수방관”
2010년 07월 26일 (월) 14:08:07 김진호 기자 first9215@lawissue.co.kr
[법률전문 인터넷신문=로이슈]
 
유원일 창조한국당 의원이 25일 4대강 사업에 찬성하는 이들로부터 ‘각목테러’를 당해 현재 병원에서 입원 치료중이다.

   
유원일 창조한국당 의원
유 의원 측은 26일 보도자료를 통해 “4대강 사업 반대 고공 농성을 벌이고 있는 이포보 현장을 찾아 장승공원에 마련된 농성현장을 지원하고 있는 농성단 지원 상황실에 격려하고 있던 중 각목테러를 당했다”고 밝혔다.

유 의원 측에 따르면 25일 오후 5시반경 100여명의 4대강 사업을 찬성하는 사람들이 장승공원 농성현장 지원 상황실에 몰려와 “당신이 국회의원이야?”, “저 XX가 유원일이야”라며 욕설을 퍼부으며 위협을 했다.

그 중 한 사람이 난간에서 농성장 쪽을 바라보고 있는 유 의원을 향해 약 2m20cm의 각목을 휘둘러 각목이 유 의원 정강이를 강타했고, 난간에 부딪치며 부러진 파편이 튀어 가슴팍에 부상을 입는 테러사건이 발생했다.
 
또한 이들은 농성지원 상황실에 들이닥쳐 천막과 집기 등 현장상황실 기물을 파손하고 천막을 뒤집어엎었으며 각목을 휘두르는 등 폭력을 행사했다고 유 의원 측은 설명했다.
유 의원 측은 “당시 현장에는 여주경찰서 경비과장이 있었고, 테러가 자행됐음에도 경찰은 체포하지 않고 수수방관했다”고 분개하며 “결국 의원실에서 신고를 한 후에야 여주경찰서 지능팀에서 증거물 수거해 갔으며, 당시 현장 모든 상황은 방송카메라 등 다 녹화가 된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금도 유원일 의원에게 테러를 가한 쪽에서는 계속 농성지원 현장실이 있었던 현장을 다시 침탈해서 부수겠다고 위협하고 있으며, 내일은 장승공원에 거름을 준다고 똥물을 퍼붓겠다고 위협을 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 국회의원에 대한 테러 경찰청이 직접 나서라
유원일 의원에 대한 각목테러와 관련, 민주당 우상호 대변인은 26일 브리핑을 통해 “있을 수 없는 테러다. 특히 테러행위를 수수방관한 여주경찰서는 책임을 져야 한다. 이 문제에 대해 경찰청이 직접 여주경찰서를 감사해 여주경찰서장 등 관련자들을 징계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우 대변인은 “또한 폭력사건에 가담한 범죄자들을 즉각 수사해서 엄벌에 처해야 한다”며 “특히 4대강 사업을 놓고 이러한 테러가 있었다는 점에 대해서 민주당은 강력히 항의하고 개탄한다”고 밝혔다.

◈ 각목테러 책임은 4대강 강행하는 이명박 정부에게 있다
민주노동당 우위영 대변인도 26일 논평을 통해 “4대강 사업을 찬성하는 주민 몇몇이 의원신분을 분명히 확인하고도 이런 일을 자행했다고 하는데, 매우 위험천만 행동이라는 점을 경고한다”며 “헌법기관인 국회의원에 대한 테러는 용납할 수 없는 일”이라고 개탄했다.
이어 “더 심각한 문제는 현장에서 경찰이 이들의 폭행을 수수방관했다는 점”이라며 “경찰은 농성현장에 각목을 들고 난입하는 이들을 제지하지도 않았고, 국회의원을 상대로 각목을 휘두르고, 천막과 의자를 집어던지는 난동을 가만히 지켜보기만 한 책임을 분명히 묻겠다”고 강조했다.

우 대변인은 “하지만 무엇보다 바로 경찰의 이런 모습이 이명박 정부의 4대강 사업에 대한 본심이 아닌가 우려된다”며 “4대강 반대 민심을 사적인 폭력을 허용해서라도 진압하겠다는 것 아닌가?”라고 따져 물었다. 

또 “지방선거에서 4대강 반대 민심을 확인하고, 또 지난 번 침수 사태로 4대강 사업의 위험성이 확인된 마당에도, 사업 강행을 고수하는 이명박 정부야 말로 이번 사건의 진정한 책임자”라고 주장하며 “더 이상의 고집과 아집은 이제는 가능하지 않다는 것을 이명박 정부가 빨리 깨닫기를 바란다”고 4대강 사업 중단을 촉구했다.


 
기사입력: 2010/08/03 [14:19]  최종편집: ⓒ yeslaw.org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소:서울시 종로구 교남동 25번지 금호빌딩 3층 l 전화 : 02)730-2581| 팩스:730-4887
공권력피해문제연구소 : 02)722-4887
이메일: yesno7700@daum.net
후원계좌 : 국민은행 533301-01-065826 이상인

Copyright ⓒ 2005 사법정의국민연대. All rights reserved.
광고
기사 목록
"내 이름은 탐라예요’ 사법연대 공동대표 박일선 사진 전시회
사법연대 공동대표 박일선작가의 '내 이름은 탐라예요' 사진 전시회 개최 안내
충주 관아공원과 빛 그림 모아 모아
사법연대 공동대표박일선 빛 그림 전
스즈끼상, 나는 연지(連地)예요
스즈끼상, 나는 連地예요.(제9회 물 축제 /충주환경운동연대 )
사법연대 공동대표, 충주환경시민연대 대표 박일선 2013 충주세계조정 선수권대회- 물축제 및 호암지 사진전
쇠저울못 보호를 위한 제18회 물축제 및 사법연대 공동대표 박일선 사진 전시회 안내
박일선의 사진편지(사법연대 공동대표)
충북환경운동연대, "황금박쥐 동굴이 악화되고 있다"
'원동초'의 고고한 자태와 유혹
석면파동에 대한 우리의 입장
4대강 찬성 단체로부터 유원일 의원 ‘각목테러’
낙동강에서 금강까지 굽이굽이 도는 물줄기
서울엔 '한강의 기적'...가평엔 '북한강 르네상스'
멸종위기야생식물 2급 가시연꽃 ‘활짝’
엠비씨를 정정보도하라 !( 생태계 사랑)
김주화 검사의 채식사랑(범죄 없는 세상을 위해 채식을.. )
동물들의 생존권을 변호하는 변호사
나무를 안은 여성, 나무에 오른 사람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정의화 전 국회의장님의 봉생병원에서 외상에 의한 뇌출혈 진단서 받았습니다.(오늘도 성공) / 사법연대
소송사기로 승소한 피고소인 잡는 법 (사기꾼 잡기 위해 소송을 다시하는 법) / 사법연대
의뢰인 배신한 이정하변호사 상대로 소송하는 법(상대측과 짜고친 변호사 잡는 법) / 사법연대
주)아마르떼 화장품 대표 오미옥이 성공하는 법 / 사법연대
내과전문의사가 변호사가 된 이유( 법무법인 의성대표 이동필변호사) / 사법연대
이후락 아들"2002년경 50억이상 횡령했다" / 사법정의국민연대
검찰 과거사위원회 발족…'검찰 캐비닛'도 들여다본다 / 사법연대
껌종이 하나면 지문이 위조가 된다. / 사법정의국민연대